bar_progress

비트코인, 10일 연속 가격 상승…8년 만에 최장

최종수정 2021.08.01 09:43 기사입력 2021.08.01 06:2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수환 기자] 비트코인 가격이 10일 연속으로 올라 8년 만에 최장 상승 기록을 세웠다.


블룸버그 통신은 31일(현지시간) 협정표준시(UTC) 기준으로 지난 21일부터 열흘 연속으로 비트코인 가격이 올랐다고 보도했다.

가상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의 일일 시세 기록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지난 20일 2만9800달러에서 21일 3만2100달러로 오른 뒤 계속 상승해 30일 4만2000달러를 넘었다.


10일 연속 상승은 2013년 이후 최장 기록이라고 암호화폐 정보 매체 코인데스크는 전했다.


비트코인은 지난 4월 중순 6만5000달러에 근접하며 역대 최고치로 올랐으나 중국의 비트코인 채굴업자 단속, 테슬라의 비트코인 결제 중단 등으로 가격이 급락하며 몇 달 동안 3만달러 선에서 거래됐다.

하지만, 비트코인은 7월 들어 오르기 시작했고 이달 상승률은 18%를 기록했다.


비트코인 가격은 31일 한때 4만2390달러까지 올랐는데, 이는 지난 5월 20일 이후 최고치라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다.


가상화폐 업계는 비트코인 약세장이 최악의 국면을 지나갔을지 모른다는 분석도 내놓고 있다.


나스닥에 상장된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는 시장 분석 메모에서 "이번 주는 뭔가 느낌이 다르다"며 가격 하락에 대한 "최대의 두려움은 사라진 것 같다"고 밝혔다.


가상화폐 파생상품 거래소인 델타익스체인지의 판카즈 발라니 최고경영자(CEO)는 "비트코인이 3만달러에서 4만2000달러로 가격을 확장하고 4만5000달러 돌파를 시도하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라고 전망했다.


발라니는 이어 "다만, 5만달러를 넘기 위해서는 아직 갈 길이 멀다"라며 "5만달러대에 진입하는 것이 가상화폐 시장의 상승 전환을 유도해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 서부 시간 기준 오후 2시(한국시간 8월 1일 오전 6시) 현재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전과 비교해 1.60% 오른 4만1520.19달러에 거래됐다.


이더리움은 2.66% 상승한 2490.64달러, 도지코인은 1.07% 오른 0.20 달러를 기록했다.


김수환 기자 ksh205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