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LH, 자율주택정비사업 통해 주차장 부족 해결

최종수정 2021.07.30 10:35 기사입력 2021.07.30 10:35

댓글쓰기

30일 LH·주민합의체·중랑구청 간 마을주차장 조성 협약 체결
LH 참여형 자율주택정비사업과 연계한 생활SOC시설 복합개발 최초 사례
내년 3월 완공 예정 공공임대주택 지하 2개 층에 48면 설치…공영주차장 활용

중랑구 면목동 공공임대주택 및 마을주차장 조감도 / LH 제공.

중랑구 면목동 공공임대주택 및 마을주차장 조감도 / LH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30일 서울시 중랑구청에서 주민합의체, 중랑구청과 함께 ‘중랑구 면목동 마을주차장 조성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업 대상지는 서울특별시 중랑구 면목동 297-28번지 일대로 지난 4월 소규모주택정비 관리지역 선도사업 후보지로 선정돼 ‘LH 참여형 자율주택정비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자율주택정비사업은 노후된 주택의 소유자 2명 이상이 주민합의체를 구성해 주민 주도로 주택을 개량 또는 건설하는 사업으로, LH 등과 공동 추진 시 저리 융자·매입약정·재정착 지원 등이 가능하다.

LH는 내년 3월까지 지상 7층 규모의 공동주택 60세대를 건설한 후 매입해 신혼부부 등을 위한 임대주택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 지역은 밀집된 저층 주택과 협소한 도로로 인해 심각한 교통 체증과 주차난이 발생하고 있는 곳으로, 지난해 구청에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주민들은 가장 필요한 공공시설로 주차공간을 꼽았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중랑구청과 주민들은 지난해 10월 국토교통부에 실시한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에 마을주차장 조성사업을 신청했다.


마을주차장은 내년 3월 완공 예정인 공동주택과 연계해 건물 저층부에 설치된다. 이 건물은 연면적 5,538㎡, 지하 2층∼지상 7층 규모로 건축 예정으로, 지상 1층에 입주민 전용 주차장, 지상 2층~7층까지 공동주택 60세대가 들어서며 지하층은 마을주차장으로 활용한다.

마을주차장은 지하 1층과 지하 2층에 연면적 1,810㎡ 규모로 총 48면으로 설계되며, 조성 후 공영주차장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LH와 주민, 중랑구청은 마을주차장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하게 된다. 주민합의체는 마을주차장 건립을 위해 토지를 제공하고, 건축심의 및 사업시행계획인가 등 사업 추진에 필요한 행정 절차를 수행한다. 또 주차장을 포함한 건축물 건립을 위해 시공사를 선정하고 건물공사 등을 총괄한다.


LH는 완공된 건축물을 매입해 임대주택으로 운영하며, 마을주차장 설치에 필요한 비용을 조달한다. 중랑구청은 마을주차장을 매입해 공영 주차장으로 운영하며, 각종 인·허가 및 관계기관 협의 등을 적극 지원한다.


이번에 추진되는 ‘마을주차장 조성사업’은 자율주택정비사업과 공영주차장이 복합 개발되는 최초 사례다. 준공된 지 30년이 경과한 노후 연립주택을 재정비해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공공임대주택과 마을 주차장을 건립해 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는 효과를 발생하게 된다. 또 마을주차장 운영·관리 등이 필요함에 따라 지역 일자리가 새로 마련되는 기회가 될 수 있다.


김백용 LH 도시재생본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조성되는 마을주차장이 지역 주차난 해소와 주민 편의성 증가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도심 내 주택 공급과 국민 주거안정을 위해 함께 추진하는 임대주택 건립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