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스타트업 3곳과 친환경 프로젝트 추진

최종수정 2021.07.30 09:56 기사입력 2021.07.30 09:56

댓글쓰기

스타트업 쉐코·이옴텍·루트에너지와 그룹 계열사 합작팀 이뤄 3개 과제 수행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스타트업 3곳과 친환경 프로젝트 추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재단이 스타트업 3곳을 선발, 친환경 사회공헌을 강화한다. 현대차 그룹은 정몽구재단과 함께 운영 중인 H-온드림 스타트업 그래운드 사업의 'H-온드림 C 프로그램' 최종 대상 과제 3개를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는 현대차 그룹과 정몽구재단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투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스타트업의 시장검증을 지원하는 'H-온드림 A', 스타트업의 성장 가속화를 지원하는 'H-온드림 B', H-온드림 C 등으로 세부 운영된다.

H-온드림 C는 현대차 그룹과 협력해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대차 그룹과 정몽구재단은 이 사업을 통해 글로벌 기후 환경 개선을 목표로 하는 스타트업을 선발하고, 전 계열사를 대상으로 해당 프로젝트를 수행해 나갈 수 있는 팀을 모집한단 방침이다. 이를 통해 친환경 사회공헌 실천은 물론, 계열사와의 경험과 역량을 적극 활용해 스타트업과의 동반성장도 도모한다는 목표다.


현대차 그룹과 정몽구재단은 이에 따라 지난 4월부터 약 3개월간 129개 스타트업과 70개 계열사 팀으로부터 접수 신청을 받았으며, 1차로 스타트업 12개팀과 계열사 23개팀을 1차 선발했다. 1차 선발팀들은 약 한 달 간 매칭 미팅을 진행하며 상호 의견을 교류했으며, 이 결과를 바탕으로 2차, 최종심사를 거쳐 3개 프로젝트를 H-온드림 C의 최종 대상 프로그램으로 선정했다.


33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최종 선발된 프로젝트는 ▲나노섬유기술과 드론기술을 활용한 공장 폐수 처리 시스템 고도화 추진 프로젝트( 현대차 PT생기3팀·스타트업 쉐코) ▲유휴부지 활용을 통한 태양열 발전 설비 설치 및 수익금 환원 프로젝트( 현대차 증권 대체금융팀·현대엔지니어링 민자개발팀·스타트업 루트에너지) ▲제강 슬래그와 폐 플라스틱을 활용한 소재 기반의 친환경 아스팔트 개발 프로젝트(현대로템 제철설비사업팀·스타트업 이옴텍)다.

3개 스타트업-계열사 합작팀은 먼저 실행 지원금 5000만원을 지원 받아 약 4개월간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되며, 연말에 개최될 최종 성과 공유회에서 프로젝트 수행 결과를 발표한다.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되면 1억5000만원의 지원금을 추가로 지원 받을 수 있다.


현대차 그룹 관계자는 "전 세계적인 이슈인 기후 변화의 물결 속에서 그룹사 차원의 경험과 역량을 활용, 스타트업과 함께 해결책을 찾아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환경 문제에 각별한 관심을 갖고 친환경 가치 추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