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펜싱 남자 사브르, 이집트 꺾고 준결승 진출…독일과 맞대결

최종수정 2021.07.28 12:43 기사입력 2021.07.28 12:4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현주 기자]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이 이집트를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김정환(38), 구본길(32), 오상욱(25), 김준호(27)로 꾸려진 대표팀은 28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남자 사브르 단체전 8강전에서 이집트를 45-39로 제압했다.


첫 주자로는 대표팀 맏형 김정환이 나서 지아드 엘시시를 5-2로 잡았다. 두 번째 주자 오상욱은 경기 중 부상을 입었지만 모하브 사메르를 10-8로 리드하며 2라운드를 마쳤다. 3라운드에선 구본길이 모하메드 아메르를 상대로 15-11까지 점수차를 벌렸다. 이후 이어진 라운드에서도 우리나라 대표팀은 노련하게 경기를 운영했다. 특히 9라운드 마지막 주자 오상욱은 40-35로 앞서는 상황에서 안정적으로 리드를 지키며 45점을 채워 승리를 거머쥐었다.

대표팀은 이날 오후 1시40분 독일과의 맞대결에 나선다.


박현주 기자 phj032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