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베트남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천명 돌파… ‘최고수준 방역’ 발동

최종수정 2021.07.24 12:11 기사입력 2021.07.24 12:1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류태민 기자] 베트남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000명을 넘어서면서 대유행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24일 베트남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신규 확진자는 7295명이 나왔다. 앞서 이틀 전인 22일에는 신규 확진자가 6164명이 나와 하루 최다치를 기록했다. 호찌민시에서 4913명이 나왔으며 수도 하노이에서는 70명이 확인됐다.

이날 오전 베트남 전역에서 현재까지 5275건의 지역감염이 확인됐고 이중 2070건이 호찌민에서 나왔다. 호찌민 인근 롱안에서도 1892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하노이시는 24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가장 높은 단계로 격상해 향후 15일간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주민들은 식료품 및 의약품 구매하거나 출근할 때를 제외하고는 집에 머물러야 한다. 다른 사람과 최소 2m 간격을 유지해야 하며 직장, 학교, 병원 외 공공장소에서는 2명까지만 모임이 허용된다. 장례식 참석자도 20명으로 제한되며, 다른 지역으로의 이동이 금지된다.


한편 호찌민 총영사관은 전날 기준으로 관할 구역에서 총 19명의 한인이 확진 판정 등으로 인해 병원과 시설에서 격리중이라고 밝혔다. 또 지난 22일 사망 신고가 접수된 60대 한인 남성이 당국의 검안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총영사관 관계자는 "고인은 10일 전부터 독감 증세를 느꼈지만 검사를 받지 않고 집에서 감기약만 복용한 것으로 알려졌다"면서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류태민 기자 righ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