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현대차와 AI 학습용 데이터 공유 MOU

최종수정 2021.04.08 14:36 기사입력 2021.04.08 14:36

댓글쓰기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현대자동차그룹이 8일 NIA 서울사무소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있다.(왼쪽부터)문용식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원장, 김동욱 현대차그룹 부사장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현대자동차그룹이 8일 NIA 서울사무소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있다.(왼쪽부터)문용식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원장, 김동욱 현대차그룹 부사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현대자동차그룹과 손잡고 자동차 분야의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활용 체계 구축에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8일 문용식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장, 김동욱 현대차그룹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AI 학습용 데이터 공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NIA가 구축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의 올바른 활용과 거버넌스 체계 구축을 통해 국내 자동차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대·중소기업이 상생 협력하는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자율주행, 교통, 음성 등 AI 학습용 데이터를 대규모로 구축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NIA는 수집한 자연어, 도로·차선, 사람 행동 영상 등의 데이터를 현대차그룹에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제공받은 자연어 데이터로 음성인식 기술을 고도화하고, 도로·차선 데이터를 자율주행 기술에 적용하는 등 자율주행, 인포테인먼트, 로보틱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AI 기반 미래 모빌리티 기술 개발에 나선다. 아울러 AI 학습용 데이터의 품질 개선과 자동차 분야 AI 서비스 개발에도 힘을 합칠 예정이다.


문용식 NIA 원장은 "현대차그룹과의 협약이 국내 기업의 학습용 데이터 활용 및 확산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며 “국내 자동차 기업의 차량용 소프트웨어 기술이 눈부신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만큼 양질의 학습용 데이터의 지속적 발굴과 품질 고도화,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공공과 민간 상생협력의 선례를 만들어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욱 현대자동차그룹 부사장도 "이번 MOU를 통해 인공지능 기술을 고도화해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의 변화를 가속화하고 고객에게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과 더 나은 모빌리티 서비스를 개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