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에셋생명, 자회사GA 미래에셋금융서비스 출범

최종수정 2021.03.08 09:33 기사입력 2021.03.08 09:33

댓글쓰기

'제조와 판매 분리' 마무리

미래에셋생명은 8일 '제조와 판매의 분리(제판분리)' 작업을 마무리하고 자회사형 법인보험대리점(GA)인 '미래에셋금융서비스'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미래에셋생명은 8일 '제조와 판매의 분리(제판분리)' 작업을 마무리하고 자회사형 법인보험대리점(GA)인 '미래에셋금융서비스'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미래에셋생명 은 8일 자회사형 법인보험대리점(GA)인 '미래에셋금융서비스' 현판식을 진행하고 '제조와 판매의 분리(제판분리)' 작업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하만덕 미래에셋금융서비스 부회장, 변재상 미래에셋생명 대표 등과 임직원이 참석했다.

미래에셋생명은 작년 12월 채널혁신추진단을 출범, 미래에셋금융서비스의 영업제도와 조직을 재정비하는 등 준비작업을 진행해왔다. 지난달에는 700억원의 유상증자로 시행해 미래에셋금융서비스 자본금은 약 900억원으로 늘었다.


미래에셋금융서비스는 전국적으로 41개 사업본부를 운영하는 새로운 조직으로 발돋움하며, 설계사(FC) 3500여명이 활동하게 된다.


미래에셋금융서비스는 모든 보험상품을 비교 분석해 최선의 포트폴리오를 제시하고, 모바일 중심의 디지털 인프라 구축 및 다양한 금융플랫폼과의 제휴를 통해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8개 손해보험사 및 6개 생명보험사와 제휴를 마치고 다양한 보험상품 포트폴리오 구성이 가능하도록 영업시스템을 갖췄다.

미래에셋생명에서 10년간 최고경영자(CEO) 역할을 수행한 하 부회장이 미래에셋금융서비스의 수장으로 직접 진두지휘에 나섰다. 하 부회장은 미래에셋생명 IPO, 베트남 진출, PCA생명 합병 등을 추진하며 미래에셋생명을 국내 은퇴설계 시장의 리딩컴퍼니로 이끈 바 있다.


하 부회장은 "미래에셋의 핵심가치인 '고객동맹'은 무엇보다 먼저 고객이 잘되게 하는 것"이라며 "미래에셋생명 변액보험은 물론 생명보험, 손해보험 구분없이 각 분야에서 차별화 된 강점이 있는 다양한 보험상품 중 가장 좋은 솔루션을 찾아 연결하는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궁극적으로는 고객에게 최적의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제시할 수 있는 종합자산관리 전문회사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