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시 도성마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선정…22억 투입

최종수정 2021.03.05 13:54 기사입력 2021.03.05 13:54

댓글쓰기

오는 2024년까지 폐축사 등 혐오시설 정비, 마을안길 정비, 공동시설 개보수 등 추진

여수시 도성마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선정…22억 투입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여수시는 전날 율촌면 도성마을이 올해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 2021년 취약지역 생활 여건 개조사업에 ‘도성마을’이 최종 선정돼 국비 15억 원을 포함, 22억 원이 투입된다.

이 사업은 취약지역 주민의 기본적인 생활수준을 보장하기 위해 생활 인프라를 확충하고 주거 환경 등을 개선하는 국책사업이다.


오는 2024년까지 폐축사 등 혐오시설을 정비하고, 협소한 마을안길 정비와 집수리, 마을 공동시설 개보수, 방재시설 등 생활·위생·안전 인프라 및 마을환경 개선과 주민역량강화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도성마을은 한센인 수용소의 완치 환자들이 지난 1976년에 정착하며 형성된 한센인 정착촌이다.

마을 내 건축물 383동 중 278동(73%)이 슬레이트 건물이고, 폐축사와 창고 254동이 오랜 기간 방치되어 주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협하는 등 정주여건 개선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여수시는 도성마을 악취해결 등을 위해 지난 2019년 10월부터 8개 관계 부서 TF팀을 구성하고, 지난해 10월부터는 부시장을 단장으로 매주 수요일 TF팀 회의를 열어 해결책 마련을 위해 노력해 왔으며 그 일환으로 이번 공모사업 유치에 적극 뛰어들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번 공모 선정으로 도성마을 정주 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취약지역 대상마을을 지속 발굴해 행복한 농촌마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58가구 130명이 거주하는 도성마을은 65세 이상 고령자가 46%, 기초수급자 및 차상위 가구가 57%이며, 마을 내 30년 이상 노후주택은 75%를 차지하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kun5783@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