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아산병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시작…"환자 안전 지킬 것"

최종수정 2021.03.05 10:13 기사입력 2021.03.05 10:13

댓글쓰기

서울아산병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시작…"환자 안전 지킬 것"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서울아산병원은 5일 오전 8시부터 의사·간호사·보건직 등 직원들을 대상으로 병원 동관 6층에 마련된 코로나19 직원예방접종실에서 자체 예방접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접종 첫날인 이날 오전 8시부터는 서울아산병원 이제환 진료부원장, 김성한 감염관리실장, 응급간호팀 최서연 간호사, 중환자간호팀 권혜린 간호사, 영상의학팀 서대건 부장에게 동시 접종이 이뤄졌다.

이제환 서울아산병원 진료부원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은 감염병의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는 가장 안전하고 효과적인 방법"이라며 "예방접종을 통해 더욱 환자 안전을 지키는 서울아산병원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코로나 백신 접종은 이날부터 오는 19일까지 약 2주 동안 하루 평균 800여명에게 시행될 예정이다. 전체 접종 대상 직원은 7700여명이다.


3일 공급 받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이날부터 응급실, 중환자실, 비말이 튈 수 있는 처치 관련 병동 및 검사 부서 등에서 근무하는 7400여명의 보건의료인을 대상으로 접종이 이뤄진다.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한 격리 병동에서 근무하는 300명은 8일 이후부터 화이자 백신을 맞을 예정이다.


세계보건기구(WHO) 권고에 따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8주 간격으로, 화이자 백신은 3주 간격으로 2차 접종이 시행된다.


백신 접종은 ▲접수 및 체온 측정 ▲개인정보 이용 동의서 작성 ▲예진 및 예방접종 동의서 작성 ▲예방접종 시행 ▲부작용 발생 모니터링(15~30분)의 순서로 진행된다.


최서연 서울아산병원 응급간호팀 간호사는 “코로나19 예방 접종으로 앞으로 더욱 안전한 환경에서 환자들을 간호할 수 있을 것 같아 마음이 놓인다"며 "빠른 시간 내에 원내 집단 면역이 형성돼 환자들이 더욱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서울아산병원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