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코로나19 백신 관리 강화 ‘현장 점검’

최종수정 2021.03.04 17:59 기사입력 2021.03.04 17:59

댓글쓰기

전남도, 코로나19 백신 관리 강화 ‘현장 점검’
썝蹂몃낫湲 븘씠肄

[무안=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도가 코로나19 백신 ‘새치기 접종’ 금지와 철저한 보관 등 현장 상황 점검에 나섰다.


도는 코로나19 예방 백신 관리·감독을 강화해 차질 없이 신속하고 안전하게 백신 접종이 진행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최근 경기도 동두천시 소재 한 요양병원에서 의료진이나 환자가 아닌 병원 이사장 등 10여 명이 ‘새치기’로 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국립중앙의료원에서는 화이자 백신을 보관하고 있는 초저온 냉동고실 옆 온수기 배관이 터지는 사고로 백신 전량을 폐기할 뻔 한 상황이 발생했다.


도는 여수시 지역예방접종센터를 시작으로 지난달 26일 구례·곡성, 지난 2일 목포·신안, 3일 진도·완도군 접종센터를 찾아 백신 접종상황, 보관 상태, 정전에 따른 비상발전기 작동 등 백신 관리 상황을 점검했다.

요양병원에서 백신 관련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백신 수령에서부터 예방접종 전 과정에 보건소 직원을 참관시켜 신속하고 안전한 예방접종을 유도하고 있다.


전날까지 접종대상자 1만 8687명 중 요양병원·시설 입소자·종사자 1만69명, 감염병전담병원 종사자 68명 등 총 1만137명을 접종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새치기 접종 및 백신 보관 잘못으로 폐기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위탁의료기관 지도 및 백신 관리를 철저히 해 도민 신뢰 속에 안전하게 백신 접종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