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銀, 포스코건설과 ESG 금융협력 강화

최종수정 2021.03.04 16:10 기사입력 2021.03.04 16:10

댓글쓰기

신재생·친환경 에너지 관련 ESG 건설사업에 지급보증, PF 등 금융부문 협력

권광석 우리은행장(오른쪽)과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사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오른쪽)과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사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우리은행은 포스코그룹의 계열사인 포스코건설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 및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금융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태양광, 풍력발전 등 신재생 ? 친환경 에너지 ESG관련 건설사업에 지급보증, 프로젝트파이낸싱(PF)을 포함한 금융 분야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친환경 인프라 확충을 위한 ESG 채권 발행을 지원하고, 금융과 건설의 디지털 융·복합 제휴를 통해 디지털 신사업 분야에서도 동반성장해 나가도록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은행권 최초로 건설사와의 협약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 및 ESG 중심 경영을 강화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신재생 에너지 개발 사업 협력 등 ESG 금융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지원사업을 적극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지난해 12월 지주와 은행에 ESG 전담부서를 신설했고, 올해 1월에는 그룹사간 ESG 경영 활동 강화를 위한 '그룹 ESG경영협의회'를 설치하는 등 그룹 ESG 지배구조 체계를 견고히 구축하고 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