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머스크가 이끄는 스페이스X, 화성 이주용 우주선 3번째 폭발

최종수정 2021.03.04 11:13 기사입력 2021.03.04 11:1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민간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가 개발 중인 화성 이주용 우주선 '스타십' 시제품이 착륙 직후 또 다시 폭발했다고 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스타십 시제품이 시험발사 과정에서 폭발한 것은 이번이 연속 세 번째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15분(현지시간)께 미국 텍사스주 보카치카 발사기지에서 발사한 스타십 시제품 'SN10'이 무사히 착륙한 직후 불길에 휩싸이며 폭발했다.


SN10은 고도 10km까지 비행한 후 착륙에 성공했지만, 아래쪽에서 불길이 솟아나면서 몇 분 뒤 폭발했다. 스페이스X는 이번 시험발사를 온라인으로 생중계했다.


앞서 스페이스X는 지난해 12월9일과 지난달 3일에도 각각 스타십 시제품을 시험발사 했지만 모두 착륙 중 폭발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이번 시제품은 착륙은 성공해 일부 진전을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스페이스X는 2년 안에 스타십에 12명까지 태워 달까지 왕복하도록 하고, 최종 목표는 화성에 탐사대를 보내는 것이다.


전장이 120m에 달할 스타십은 인간 100명과 화물 100t가량을 싣고 달과 화성을 오갈 예정이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