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광우 KAIST 금융대학원장, 증권학회 회장 취임

최종수정 2021.03.02 14:24 기사입력 2021.03.02 14:24

댓글쓰기

박광우 KAIST 금융대학원장, 증권학회 회장 취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박광우 KAIST 경영대학 금융전문대학원장이 지난달 26일 열린 한국증권학회 제45차 정기총회에서 제38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박광우 증권학회장 취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박 학회장은 현재 KAIST 금융전문대학원장과 여의도 IFC에서 금융위원회, 서울시, KAIST가 공동으로 개설한 디지털 금융전문대학원의 디지털금융MBA책임교수를 맡고 있다.그는 2005년 KAIST에 부임한 후 2006년 2월 금융전문대학원 설립과 함께 금융전공책임교수(학과장)와 금융공학연구센터장을 역임한 바 있다.

KAIST 부임 전에는 중앙대 경영대학 조교수와 미국 미주리대학 초빙조교수로 지냈다. 2009년에는 미국 시카고 연방준비제도의 객원연구원과 미국일리노이대학의 초빙부교수를 맡았다. 2017년에는 하와이대학에서 풀부라이트 선임연구위원을 역임했다.


최근에는 환경비용을 고려한 기업성과분석과 ESG분석 등 지속가능(녹색)금융과 P2P대출과 크라우드펀딩 성공요인 분석 등 핀테크분야와 관련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한국재무학회 공식학회지인 재무연구의 편집위원장을 역임했고 예금보험공사에서 발간하는 등재학술지 금융안정연구 편집위원장을 맡기도 했다.

박교수는 연세대학교에서 경영학을 학부에서 전공한 후 미국 미주리대학에서 경제학 박사와 미국 일리노이대학에서 재무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증권학회는..
코스피 지수가 급등세로 출발한 2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가 나오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코스피 지수가 급등세로 출발한 2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가 나오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국증권학회는 지난 1976년 창립된 재무·금융 분야에서 아태지역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가진 학회다. 회원이 국내 분야 최대 규모인 1470명에 이르는 명실상부한 관련 학계 최고 권위를 갖고 있다. 학문과 실무의 연계를 강조해 순수 학술 연구와 함께 금융 실무 및 제도의 개선에도 기여하고 있다.


학회의 주요사업으로는 학술지 발간 영문저널 AJFS(아시아퍼시픽 저널 오브 파이낸셜 스터디스)와 한국증권학회지를 연 6회 발간하고 있다. 정기학술발표회(국제학술대회포함)는 연 4회 열고 있으며 심포지엄은 연 5회 개최하고 있다.


학회에서 발간되는 AJFS는 2006년에 세계적 권위를 갖고 있는 SSCI에 아시아권에서 출간되는 재무·금융 분야 학술지 중 최초로 등재되기도 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