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제과, 10년만의 빈츠 신제품 ‘빈츠 카페모카’ 출시

최종수정 2021.02.24 09:13 기사입력 2021.02.24 09:13

댓글쓰기

롯데제과, 10년만의 빈츠 신제품 ‘빈츠 카페모카’ 출시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롯데제과는 24일 초코 과자 '빈츠'의 신제품 '빈츠 카페모카'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과자에 커피와 시나몬 향을 사용하여 카페모카의 풍미를 내는 것이 특징으로, 과자 한쪽 면에는 달콤, 쌉싸름한 초콜릿이 코팅되어 있어 커피와 함께 어우러지는 조화로운 맛을 낸다.

‘빈츠 카페모카’는 ‘빈츠’가 ‘호밀통밀맛’ 이후 10년 만에 선보이는 확장 제품이다. ‘빈츠’는 2000년에 출시됐으며 매년 약 3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초코과자에서 빼빼로 다음 가는 대표 인기 제품이다.


‘빈츠’는 작년 매출이 330억원을 넘어서며 전년비 15% 가량 판매가 증가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해 집에서 커피를 즐기는 홈카페 족이 늘어나면서 커피와 함께 즐기기 좋은 ‘빈츠’에 대한 수요도 높아진 것으로 분석된다. 롯데제과는 이런 트렌드에 맞춰 달콤한 카페모카 맛을 살린 제품을 개발, 홈카페용 디저트를 확장시켰다.


‘빈츠 카페모카’는 패키지에 녹색을 메인 컬러로 적용해 차별점을 뒀으며 권장소비자가격은 단품 기준 2400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빈츠 카페모카’는 사전 소비자 조사에서도 맛, 구매의향, 식감 등 전체 항목에서 오리지널 빈츠보다도 높은 평가를 얻었다.

롯데제과는 제품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빈츠 카페모카’를 홍보해나갈 계획이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