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쉬코리아, AI 물류 시스템 확대 위해 김명환 CTO 선임

최종수정 2021.02.24 09:12 기사입력 2021.02.24 09:12

댓글쓰기

물류 시스템 전반에 AI 기술 적극 도입

김명환 CTO

김명환 CTO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인공지능(AI) 물류 시스템 확대를 위해 미국 스탠포드 대학 출신의 김명환 박사를 최고기술경영자(CTO)로 신규 선임했다고 24일 밝혔다.


메쉬코리아의 CTO는 디지털 물류 시스템 기술 개발을 담당하는 책임자로, 김 CTO는 앞으로 빅데이터를 활용한 AI 물류 서비스를 개발하고 도입하는 전문가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김 CTO는 미국 스탠포드 대학에서 빅데이터, AI, 소셜 네트워크 분야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한 연구 개발 전문가로 세계 최대 비즈니스 인맥 사이트 링크드인에서 친구 추천 서비스를 개발, AI 서비스 운영팀 리더를 거쳤으며 메쉬코리아에선 데이터&AI의 헤드직책을 역임했다.


메쉬코리아는 김 CTO가 가진 다수의 AI 기반 서비스 개발 경험과 운영 노하우를 통해 점차 복잡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배송 환경에 최적으로 대응하는 효율적인 디지털 물류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 CTO는 "비대면 트렌드가 불러온 배송 산업의 가파른 성장에 따라 빅데이터를 활용한 고도의 AI 기술이 물류 플랫폼의 경쟁력을 결정할 만큼 중요해지고 있다"며 "배송 혁신을 불러온 메쉬코리아의 디지털 물류 솔루션과 AI 기술 서비스가 최적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맡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