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스닥 장중 3% 급락‥미 증시 하락 심화(상보)

최종수정 2021.02.24 00:08 기사입력 2021.02.24 00: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미국 뉴욕 증시에서 나스닥이 3%나 추락하는 등 인플레이션 우려로 인한 기술주 약세가 심화하고 있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23일(현지시간) 나스닥 지수는 오전 9시 45분 경 3.2%나 하락하며 1만3000선 붕괴에 임박했다. 장중 최저점은 1만3003이었다.


나스닥 지수는 오전 10시 현재는 2.71% 하락한 1만3165.84를 기록 중이다.

이날 미 국채 금리 상승세를 주춤하지만, 인플레 우려에 따른 금리 상승이 여전히 증시의 발목을 잡는 모습이다. 이날 미 10년물 국채금리는 1.374%를 기록 중이다.


테슬라 주가는 7.5%나 하락했고 애플도 3.5%의 급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은 하루 전 거래에서 상승했던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도 1%나 하락하며 나스닥 발 약세가 시장 전체로 번지는 모습이다.

영화 체인 AMC는 하루 전 뉴욕시 극장 개관 허가 소식으로 강세를 보인 데 이어 이날도 8%의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시장은 이날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의회 증언에서 인플레에 대해 어떤 언급을 할지 주목 중이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