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엔투테크놀로지, 지난해 영업이익 41억원…"전년比 43% 증가"

최종수정 2021.02.09 11:22 기사입력 2021.02.09 11: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알엔투테크놀로지 는 지난해 영업이익 41억원을 달성하며 전년 대비 43%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4%, 295% 증가한 238억원과 36억원을 기록했다.


회사 측은 호실적의 요인으로 글로벌 5G 투자 확대에 따른 소재와 부품 매출 증가를 꼽았다. 특히 LTCC powder의 매출이 전년 대비 148% 증가하며 호실적을 견인했다. 5G 기지국과 연결하는 단말기, 무선 라우터 등이 증가하며 RF 필터 원재료로 사용되는 LTCC powder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중국의 본격적인 5G 투자에 힘입어 통신장비용 부품인 MLC의 매출도 전년 대비 57% 상승했다.

올해도 글로벌 5G 투자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실적 개선세가 이어질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회사는 급증하는 LTCC 소재 수요에 대응하고, 5G 통신장비용 부품의 매출처 다변화를 위해 신규 고객 확보 및 어플리케이션 확장을 진행하고 있다.


알엔투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5G 투자가 지속됨에 따라 당사 소재 및 부품의 수요도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2차전지 보호소자 사업 역시 올해 가시적인 성과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