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양산시, IM선교회 관련 시설 이용자 선제검사 실시

최종수정 2021.01.28 14:04 기사입력 2021.01.28 14:04

댓글쓰기

김일권 양산시장, 28일 긴급브리핑 열고 추진현황 설명
양산 관내 모 교회 출입 교인 62명 대상 선제검사 진행

김일권 경남 양산시장이 IM선교회 관련 시설 이용자 대상 선제검사 실시 및 추진경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양산시)

김일권 경남 양산시장이 IM선교회 관련 시설 이용자 대상 선제검사 실시 및 추진경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양산시)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최근 전국적으로 IM 선교회 관련 확진자가 속출하는 가운데 경남 양산시가 관련 시설을 이용했던 관내 모 교회 교인 62명을 대상으로 선제 검사를 한다.


김일권 시장은 28일 긴급브리핑을 통해 IM 선교회 관련 시설 이용자 대상 선제검사 시행 및 추진 경과에 대해 설명했다.

해당 교회는 광주와 대전의 경우처럼 기숙형 국제학교를 운영 하는 것은 아니어서 중점관리 대상 시설 선제검사 대상에서는 제외됐다.


그러나 교인들을 타 지역 국제 학교에 참여 시키고 있었고, 교회 담임목사가 광주 TCS 국제학교 방문과 확진자인 대전 IM 국제학교 지도교사의 해당 교회 방문 등 교류가 있었다.


이 점을 고려해 최근 한 달 동안 교회 출입 교인 62명 전원을 검사 대상으로 결정했다.

검사 결과 1차 36명 검사 결과 양성 6명 음성 30명, 2차 22명 검사 결과 전원 음성, 오늘 중으로 나머지 4명을 대상으로 3차 검사를 한다.


김 시장은 “이번 선제검사는 지역 내 집단감염 확산을 선제적으로 차단해 확진자 조기 발견 후 격리 조치함으로써 지역 내 연쇄 감염 요인을 방지하기 위한 목적”이라며 “양산시는 앞으로도 작은 의심의 고리가 있으면 즉각적인 선제 조치를 통해 위험요인을 조기에 차단하겠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lsh205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