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가치 ‘쭉쭉’ 상승하는 부산 해운대, 올해 분양 단지는?

최종수정 2021.01.27 12:27 기사입력 2021.01.27 12:26

댓글쓰기

- 부산 해운대구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31주 연속 상승해…1년새 매매가는 34% 상승
- 해양도시로 지역 가치 높고, 생활 여건 우수해 수요 탄탄, 유동인구 풍부해 수익형 상픔도 인기

미래가치 ‘쭉쭉’ 상승하는 부산 해운대, 올해 분양 단지는?


부산 해운대 부동산 시장의 열기가 지난해에 이어 신축년에도 뜨겁게 달아오를 전망이다. 아파트 매매가격 지수는 연일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신규 분양 시장에서는 아파트, 수익형 부동산 상관없이 청약 완판을 기록하고 있다.


한국감정원 시세 자료에 따르면, 부산 해운대구는 아파트 매매가격 지수가 지난해 6월 셋째주(6월 15일)부터 올해 1월 둘째주(1월 11일)까지 31주 연속으로 상승했다. 지난해 11월 해운대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집 값 상승세는 멈출 줄 몰랐다.

분양 열기도 뜨겁다. 지난해 3월 부산 해운대구 중동에서 분양한 ‘쌍용 더 플래티넘 해운대’는 88가구 모집에 무려 1만9,928명이 청약해 평균 226.45대 1의 경쟁률로 1순위 마감에 성공했고, 지난해 6월 해운대구 우동에서 분양한 생활형 숙박시설 ‘빌리브 패러그라프 해운대’는 최고 266.83대 1, 평균 38.8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 지난해 9월 해운대구 재송동에서 공급한 ‘센텀 센트레빌 플래비뉴’ 오피스텔은 323실 모집에 1만4,102명이 청약해 평균 43.65대 1을 보였다.


이처럼 부산 해운대에 수요자들이 주목하는 이유는 해안을 따라 개발이 진행되면서 지역에 대한 가치가 크게 상승한데다, 교통망, 생활 인프라 등도 잘 갖춰져 있어 생활 여건 또한 우수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뿐만 아니라 해운대 관광특구로도 지정되어 있는 만큼 유동인구가 풍부해 수익형 부동산들의 인기 또한 높다.


실제로, 해운대구 아파트 매매가는 지난해(1월~12월) 3.3㎡당 1,172만원에서 1,568만원으로 34% 상승했다. 같은 기간 부산시 전체 평균 상승률인 24%(3.3㎡당 954만원->1,185만원)보다 10%나 높은 수준이다.

개별 단지들의 시세도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해운대구 우동 센텀시티에 위치한 ‘대우 트럼프월드 센텀’ 전용 108.51㎡는 평균 매매가가 지난해 1월 11억2,000만원에서 올해 1월 15억5,000만원으로 38.4% 올랐고, 해운대구 중동에 자리한 ‘래미안 해운대’는 전용 84㎡의 평균 매매가가 지난해 1월 6억3500만원에서 올해 1월 8억8,000만원으로 올라 38.6%의 상승률을 보였다.


이렇다 보니, 올해 부산 해운대구에서 공급되는 부동산 상품에 실수요를 비롯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해운대 센텀시티에서는 생활형 숙박시설 ‘브리티지 센텀’이 공급될 예정이다. 부산시 해운대구 우동 1513번지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6층~지상 38층, 전용면적 22~34㎡ 생활형숙박시설 346실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다. 특히, 이 단지는 숙박임대사업이 가능한 생활형숙박시설로 다양한 수요층을 확보 가능하며, 각종 부동산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롭다. 센텀시티 내에서도 부산 바다, 광안대교, 수영만 등을 한 눈에 내려다볼 수 있는 핵심 입지에 들어서며, 전체 호실 중 60% 이상이 남향 배치로 해당 호실 내에서 파노라마 오션뷰를 누릴 수 있다. 부산 지하철 2호선 센텀시티역을 도보 4분 거리로 이용할 수 있으며, 차량으로는 인접한 광안대로, 수영로를 통해 부산 전 지역으로의 이동이 수월하다.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홈플러스, 벡스코, 부산 시립 미술관 등의 쇼핑, 문화시설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올림픽공원이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해 생활환경이 쾌적하다.


SK건설은 부산시 해운대구 반여동 1349번지 일원에서 ‘반여1-2구역 SK뷰(가칭)'을 오는 5월 분양할 계획이다. 반여1-2구역 주택재개발을 통해 조성되는 이 단지는 지상 최고 28층, 8개동, 전용면적 39~84㎡, 총 75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부산 동해선 원동역이 가깝고 홈플러스를 걸어 이용할 수 있다.


해운대구 중동에서는 이르면 연내 동부건설이 삼성콘도맨션 재건축을 통해 아파트 240가구와 오피스텔 150실을 공급할 예정이다.

미래가치 ‘쭉쭉’ 상승하는 부산 해운대, 올해 분양 단지는?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