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용 옥중 서신 "무척 송구, 흔들림 없이 한마음이 돼달라"(상보)

최종수정 2021.01.26 10:22 기사입력 2021.01.26 10:22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삼성 임직원에게 '사과와 감사, 당부'를 담은 옥중 서신을 보냈다. 이 부회장이 변호인을 통해 보낸 글을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이 26일 사내 게시판에 올렸다.


이 부회장은 "저의 부족함 때문에 다시 걱정을 끼쳐드리게 돼 무척 송구하다"면서 "너무 큰 짐을 안겨드린 것 같아 정말 죄송한 마음"이라고 운을 뗐다.

이 부회장은 이어 "지난 수년 간 삼성은 안팎으로 많은 어려운 사정들이 있었다"면서 "하지만 여러분께서는 묵묵히 일하며 삼성을 굳건히 지켜주셨다"면서 감사를 전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그래 주셨듯이, 앞으로도 흔들림 없이 한마음이 돼 주시길 부탁드린다"면서 "제가 처한 상황과 관계없이 삼성은 가야 할 길을 계속 가야 한다"고 임직원에 당부했다.


그는 또 "이미 국민들께 드린 약속들은 반드시 지켜야 한다"면서 "투자와 고용 창출이라는 기업의 본분에도 충실해야 한다. 나아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삼성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부회장은 "더욱 자숙하면서 겸허하게 스스로를 성찰하겠다"며 "지금 시간이 결코 헛되지 않도록 하겠다. 여러분과 함께 꼭, 새로운 삼성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