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쿠쿠, 식기세척기 매출 105% 증가…'집콕' 일상화 영향

최종수정 2021.01.25 14:12 기사입력 2021.01.25 14:12

댓글쓰기

쿠쿠의 6인용 식기세척기. [사진 = 쿠쿠전자]

쿠쿠의 6인용 식기세척기. [사진 = 쿠쿠전자]



[아시아경제 이준형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소위 '집콕' 생활이 길어지자 청결 관련 가전제품의 매출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흐름은 코로나19 장기화와 함께 올해에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쿠쿠전자는 식기세척기와 무선청소기가 지난해 연말 꾸준한 매출 상승세를 보였다고 25일 밝혔다.

특히 식기세척기의 매출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지난해 4분기 쿠쿠의 식기세척기 매출은 전 분기 대비 105% 증가했다. 높은 공간 활용도로 출시 후 꾸준히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아온 카운터탑 방식의 3인용·6인용 식기세척기는 같은 기간 106% 상승했다. 그 중에서도 6인용 식기세척기의 전 분기 대비 매출 상승률은 145%에 달했다.


무선청소기 매출 신장률도 만만치 않았다. 쿠쿠가 최초로 선보인 무선청소기 '인스퓨어 파워클론'의 지난해 4분기 판매량은 전 분기 대비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스퓨어 파워클론은 신체 부담을 덜어주는 인체 공학 디자인을 적용해 출시 후 빠른 속도로 시장 점유율을 높였다.


쿠쿠 관계자는 "올해도 집콕 생활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돼 쾌적한 실내 환경 유지를 신년계획으로 삼는 분들이 늘었다"면서 "쿠쿠만의 청정 기술력이 탑재된 제품으로 고객이 건강한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이준형 기자 gil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