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기아, 6000억원 규모 ESG 채권 발행 추진

최종수정 2021.01.22 14:05 기사입력 2021.01.22 14:05

댓글쓰기

친환경차 사업 투입할 듯

15일 서울 서초구 기아자동차 본사 건물 외벽에 기아자동차의 새로운 로고가 걸려 있다. 새 로고는 기존의 붉은색 타원형 테두리를 없애고 알파벳 'KIA'를 간결하고 미래 지향적으로 표현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15일 서울 서초구 기아자동차 본사 건물 외벽에 기아자동차의 새로운 로고가 걸려 있다. 새 로고는 기존의 붉은색 타원형 테두리를 없애고 알파벳 'KIA'를 간결하고 미래 지향적으로 표현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현대차·기아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채권 발행을 추진한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기아는 다음달 각기 3000억원 , 총 6000억원 규모의 ESG 채권 발행을 추진 중이다. 현대차·기아는 이를 통해 확보된 자금을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 자동차 사업에 투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현대차는 오는 2025년까지 12종 이상의 전기차 모델을 출시하고 연간 56만대를 판매한다는 구상이다. 기아 역시 오는 2025년 글로벌 시장 전기차 점유율을 6.6%까지 끌어올린단 계획이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