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인디지털, ‘1.9초 부팅’ 전후방 QHD 블랙박스 LXQ1000 출시

최종수정 2021.01.18 11:20 기사입력 2021.01.18 11:20

댓글쓰기

HDR 기능 및 소니 스타비스 센서, 오토나이트비전 지원
AI 충격 안내·안전운전 도우미 2.0 등 운전자 편의기능 탑재

파인디지털은 1.9초만에 부팅해 시동과 동시에 촬영을 시작하는 전후방 QHD 프리미엄 블랙박스 '파인뷰 LXQ1000'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 = 파인디지털 제공

파인디지털은 1.9초만에 부팅해 시동과 동시에 촬영을 시작하는 전후방 QHD 프리미엄 블랙박스 '파인뷰 LXQ1000'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 = 파인디지털 제공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파인디지털은 1.9초만에 부팅해 시동과 동시에 촬영을 시작하는 전후방 QHD 프리미엄 블랙박스 '파인뷰 LXQ1000'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파인디지털에 따르면 파인뷰 LXQ1000은 주차모드에서 주행모드로 변경 시 부팅 속도가 1.9초로 자사 동급 모델 대비 7배 빠르다. 이에 사고 발생이나 녹화 누락이 빈번하게 발생하는 시동 직후부터의 모든 순간을 전후방 QHD 초고화질로 기록한다.

또한, 야간 영상 녹화 품질을 높이기 위해 소니 스타비스 IMX335 센서를 탑재, 야간에도 밝고 선명하게 영상을 녹화할 수 있다. 주·야간을 가리지 않고 최적의 명암과 색감을 구현하는 오토 나이트 비전과 밝기가 다른 두 영상을 자동으로 합성해 번호판을 정확하게 식별하는 HDR 기능도 지원한다.


운전자 편의 기능도 향상됐다. 차량에 발생하는 모든 충격을 AI 머신러닝 기법으로 분석하는 'AI 충격 안내'는 차량 승·하차 및 트렁크, 차량도어 개폐 등 비사고로 추정되는 불필요한 충격을 안내 대상에서 제외한다. 별매품인 통신형 모듈 '파인뷰 커넥티드 SK'와 연동하면 파인뷰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원격 제어와 주차 중 충격 발생 전후 상황을 실시간 HD 이미지로 확인할 수 있다고 파인디지털 측은 덧붙였다.


구매자를 위한 프리미엄 혜택도 마련됐다. 파인디지털은 '안심보장 100 서비스'를 통해 제품 오류로 사고 영상이 누락됐을 경우 100만원을 보상한다. 또한 '안심플랜 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실수로 제품이 파손되거나 도난당한 경우에도 새로운 제품으로 교환해주며 ‘무료 방문 AS 서비스’ 활용 시 제품 구매 6개월 이내에 제품이 설치된 차량으로 담당 인력이 직접 방문해 무상 AS를 제공한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