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원생명과학, 코로나19 코스프레이 치료제 사용 후 바이러스 감소 확인

최종수정 2021.01.18 08:30 기사입력 2021.01.18 08: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진원생명과학 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감염 방지 코스프레이 치료제인 GLS-1200이 코 부위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감소시키고 비강세포 내 감염을 억제하는 것을 족제비 감염 동물 모델을 통해 확인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족제비 코 부위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주입하기 5분 전과 24시간 후에 GLS-1200을 처리한 후 3일 경과 후 코로나19 바이러스 PCR 검사를 수행한 결과, GLS-1200을 처리하지 않은 대조군에서는 83%가 양성을 보인 반면 GLS-1200 처리군에서는 17%에서 양성이 검출됐다. 코 비갑개 부위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대조군 대비 12배 감소했음을 확인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이번 동물실험을 통해 코스프레이 치료제로서 실제 코 부위에서 뛰어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소를 확인했다”며 “GLS-1200이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방지 치료제로서 탁월한 잠재성이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진원생명과학은 미국에서 코로나19 감염 방지 코 스프레이 치료제 GLS-1200의 2상 임상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