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병훈 의원 “당내 대선후보 이낙연이 적절하다”

최종수정 2021.01.17 18:08 기사입력 2021.01.17 18:08

댓글쓰기

이병훈 의원 “당내 대선후보 이낙연이 적절하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이병훈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광주 동구남구을)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당내 대선후보 경쟁과 관련해서 이낙연 당대표의 손을 들었다.


최근 민형배 의원(더불어민주당·광주 광산을)이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지지한다는 의사를 밝힌 상황에서 상반된 의견이 나온 것이다.

이 의원은 지난 2017년 대선 때 문재인 대통령 후보 광주선대위 총괄선대본부장과 공동선대위원장을 지낸 인물로 특정 정파에 소속되지 않은 그룹으로 분류된다.


그는 이낙연 대표 체제에 대해 권력기관 개혁 법안, 민생 관련 공정경제 법안 등을 포함해 “87년 민주화 이래로 제일 많은 개혁법안을 처리했다”면서 “두 차례에 걸쳐 약 17조 원 정도의 코로나 피해 지원”도 이끌어 냈다고 호평했다.


이어 “정권 재창출을 하는 데 있어서 후보의 기준은 막스 베버가 말한 열정, 책임감, 균형감각에 도덕성을 덧붙여서 판단해야 한다”며 “거론되는 후보 중에서는 이낙연 대표가 적절한 인물”이라고 말했다.

이낙연 대표가 언급한 사면 논란에 대해서는 “사면은 대통령이 국민의 눈높이를 보고 최종적으로 결정할 것”이라면서 “그 발언으로 인해 일방적으로 돌팔매질을 받는 것이 안타깝다”고 입장을 내비쳤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