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또 중부지방 중심 많은 눈…서울·경기 등 '대설 예비특보'

최종수정 2021.01.17 11:07 기사입력 2021.01.17 11:07

댓글쓰기

출근길 교통 안전 유의해야

연이은 한파로 한강이 결빙된 13일 서울 원효대교에서 바라본 한강 얼음에 전날 내린 눈이 쌓여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연이은 한파로 한강이 결빙된 13일 서울 원효대교에서 바라본 한강 얼음에 전날 내린 눈이 쌓여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17일 오후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월요일인 18일 출근 시간대에도 눈이 많이 내릴 것으로 예상돼 출근길 교통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를 기점으로 서울과 대전, 일부 경기·강원·충남·충북·전북·경남·경북에 대설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날 오후부터 눈 구름대가 충남서해안으로 유입되고 밤과 내일 아침 수도권과 강원영서에 집중된다"고 밝혔다.


예상되는 적설량은 수도권(경기동부 제외), 충남권, 전북내륙, 경북북부(동해안 제외) 2~7㎝다. 경기동부, 강원도(동해안 제외), 충북북부 5~10㎝, 많은 곳은 15㎝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눈 구름대가 동쪽으로 느리게 이동하면서 남부지방은 낮, 중부 서쪽지역은 오후, 그 밖의 대부분 지역은 밤에 눈이 모두 그칠 전망이다.

기온도 다시 큰 폭으로 떨어진다. 중부지방과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20일 오전까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를 나타내며 추울 것으로 예상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