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당5구역 단독주택 재건축, 508가구 아파트로 건립

최종수정 2020.12.03 09:00 기사입력 2020.12.03 09:00

댓글쓰기

서울 동작구 사당5구역 단독주택 재건축 위치도.

서울 동작구 사당5구역 단독주택 재건축 위치도.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서울 동작구 사당5구역 단독주택가가 재건축을 통해 508가구 아파트로 재건립된다.


서울시는 제16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동작구 사당동 303 일대 '사당5 단독주택재건축 정비계획 및 정비구역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3일 밝혔다. 사당5구역은 이번 심의를 통해 정비구역 면적 2만265㎡, 용적률 210%이하, 건폐율 30%이하, 최고 12층(평균 10층)으로 정비계획이 결정됐다. 건축규모는 임대주택 20가구를 포함해 508가구로 로 계획됐다.

이번 정비계획에서는 경관의 부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해당 사업지에 특별건축구역을 적용했다. 특히 '2030 생활권 계획'을 반영해 마을버스 노선 신설을 위해 버스 회차 공간을 확보했다. 주변 지역의 주차난 해소를 위해 공영주차장도 계획해 교통소외지역 문제를 개선할 수 있게 됐다. 또 이번 정비계획에는 '단독주택재건축 세입자 대책'도 마련됐다. 이는 재건축 사업시행자가 철거세입자에게 주거이전비, 동산이전비, 영업손실보상비 등 재개발에 준하는 손실보상을 의무화하는 제도다. 시는 이 같은 대책 마련으로 향후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