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與, 윤석열 ‘월성원전 감사방해’ 구속영장 청구에 “명백한 정치수사”

최종수정 2020.12.02 22:32 기사입력 2020.12.02 22: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진영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2일 검찰이 월성 1호기 원전 내부 자료 삭제에 관여한 공무원들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에 대해 “명백한 정치수사”라고 비판했다. 윤 총장은 직무에 복귀한지 이틀 뒤 월성 원전 사건 주요 피의자들에 대한 사전 구속영장 청구를 승인했다.


허영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입장문을 통해 “(윤석열 검찰총장이) 복귀하자마자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은 정부의 정당한 정책에 대한 명백한 정치수사이자 검찰권 남용”이라고 밝혔다.

허 대변인은 “정치적 중립을 잃어버린 검찰조직의 무모한 행위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검찰의 월성 1호기 원전 수사에 줄곧 비판의 목소리를 높여왔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1일 원내대책회의에서 이와 관련해 “정책적으로 결정을 내린 것이 무슨 정책 비리냐”고 강조한 바 있다.



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