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니아딤채, 15년이상 모델 부품 자발적 수거

최종수정 2020.12.02 07:01 기사입력 2020.12.02 07:01

댓글쓰기

위니아딤채 김치냉장고

위니아딤채 김치냉장고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위니아딤채는 15년 이상 지난 구형 김치냉장고 '딤채' 제품의 부품을 자발적으로 수거한다고 2일 밝혔다. 회사는 구형 김치냉장고의 화재 방지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과 협의를 통한 수거에 나선다.


수거 및 교체 대상은 2005년 9월 이전에 생산돼 판매가 된 김치냉장고 ‘딤채’ 제품으로 전면에 조작용 디스플레이가 있고 후면 하단에는 기계실이 있는 상부 개폐식(뚜껑형) 구조의 모델이다.

회사는 장기간 사용한 부품의 열화 현상과 습기 및 먼지의 오랜 방치로 트래킹 또는 합선 현상 등에 의한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고 판단, 안전한 딤채 사용을 위해 화재가능 원인의 추정부품을 수거 및 교체한다.


위니아딤채는 이번 서비스 조치로 제품 기계실 청소 및 안전점검, 노후 부품 전액 무상 교환, 고객이 신제품 구매 원할 시 할인 혜택을 적용한 보상판매 등을 실시한다.


수거 및 교체는 연중 상시로 진행되며 고객상담실을 통해 접수와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해당 고객에게 별도로 해피콜과 LMS문자를 발송하고 홈페이지와 전국 전문점, 서비스센터를 통해 안내 포스터를 부착 후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도시가스협회 등 유관기관에 협조를 구해 가정을 직접 방문하는 안전점검원이 당사 구형 김치냉장고를 사용하는 소비자를 적극 파악 후 수거 및 교체를 추진하는 등 수거 이행률 제고를 위한 방안도 적극 검토할 계획이다.


위니아딤채 관계자는 “이번 자발적 수거 및 교체는 장기간 사용한 김치냉장고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우려를 미연에 방지하고 제조사로서 그 책임을 다하기 위해 실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