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대통령, 'D-4' 수능시험장 방문…코로나19 방역 점검

최종수정 2020.11.29 15:09 기사입력 2020.11.29 15:09

댓글쓰기

문재인 대통령이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나흘 앞둔 29일 오후 자가격리 수험생을 위한 별도시험장이 마련된 서울 용산구 오산고등학교를 방문, 수험생 자리에 직접 앉아 시험장 칸막이 이격 거리를 살펴보는 등 방역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2020.11.29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나흘 앞둔 29일 오후 자가격리 수험생을 위한 별도시험장이 마련된 서울 용산구 오산고등학교를 방문, 수험생 자리에 직접 앉아 시험장 칸막이 이격 거리를 살펴보는 등 방역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2020.11.29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나흘 앞으로 다가온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 대비해 시험장을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방역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서울 오산고를 찾아 현장을 둘러보며 방역 준비 상황을 살펴봤다. 청와대는 이번 현장 방문은 전국적인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 49만명 수험생과 학부모, 교사 등 국민들의 염려를 덜고 안전하게 시험을 치를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수능 당일 자가격리 대상 수험생들의 동선 설명을 청취했다. 시험실과 대기실 내에는 칸막이가 설치됐고, 소독제, 감독관 보호장구 등이 준비됐다.


이어 문 대통령은 교내 도서관으로 이동해 현장의 시험장 준비 상황 등을 영상으로 점검했다. 일반 학생들이 시험을 보게 되는 부산 양운고와 병원 시험장이 준비되는 전남 목포의료원을 연결해 방역 준비 상황을 청취했다. 문 대통령은 예년과 다른 수능 준비에 어려움이 없었는지를 묻고, 마지막까지 수험생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 코로나 19를 겪으면서 유난히 힘들었을 수험생들이 각자의 꿈과 목표를 위해 흔들림 없이 준비해 온 것을 다시 한번 격려하면서, 감독관으로 참여해 준 교직원들의 희생과 노력에도 감사를 표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