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세계조선호텔, 올해 3번째 오픈…'그래비티 서울 판교' 사전 예약 실시

최종수정 2020.11.27 08:28 기사입력 2020.11.27 08:28

댓글쓰기

신세계조선호텔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 외부 모습.

신세계조선호텔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 외부 모습.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신세계조선호텔이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 오픈을 오는 12월 30일로 확정, 사전예약판매에 나선다.


신세계조선호텔 관계자는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이하 그래비티)은 ‘잠들어 있는 일상을 깨우는 에너지’ 라는 브랜드 철학 아래 자신만의 개성과 가치를 찾아나서는 고객들을 위해 감각적이고 생동감 넘치는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신세계조선호텔의 또 다른 독자브랜드 호텔"이라고 설명했다.

그래비티는 총 지하 6층~지상 18층 규모로 비즈니스 디럭스·프리미어 디럭스·밸리 스위트·그래비티 스위트 등 총 306개 객실로 구성돼 있다. 또 도심의 활력을 느낄 수 있는 라운지&바 ‘제로비티’, 뷔페레스토랑 ‘앤디쉬’, 모던 일식 다이닝 ‘호무랑’ 등 총 3개의 식음업장과 3개의 룸으로 공간의 구성이 가능하면서도 최대 300명까지 수용가능한 연회장 ‘스페이스 볼룸’, 야외데크를 갖춘 실내수영장과 피트니스 및 GX룸 등 ‘그래비티 클럽’으로 구성됐다.


신세계조선호텔은 그래비티의 오픈을 기념해 얼리버드 특전을 담은 ‘헬로 그래비티’ 패키지를 출시하고 내년 3월 31일까지 메리어트 홈페이지를 통해 판매한다. 투숙기간은 그래비티의 오픈일인 12월 30일부터 2021년 3월 31일까지다.


‘헬로 그래비티’ 패키지는 뷔페 레스토랑 앤디쉬에서의 조식 2인 혜택에 그래비티만의 향을 담은 디퓨저를 더했다. 프리미어 디럭스 룸타입 이용 고객에게는 그래비티 프리미엄 어메니티를 추가로 증정한다. 19만9000원부터 객실타입에 따라 선택 가능하다. 얼리버드 특전으로 12월 15일까지 예약하는 고객에게는 메리어트 본보이 2000포인트를 추가 증정한다.

그래비티 '프리미어 디럭스' 객실 모습.

그래비티 '프리미어 디럭스' 객실 모습.



신세계조선호텔이 첫 선을 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호텔인 그래비티는 시그니처 프로그램인 ‘그래비티 타임’과 ‘그래비티 트라이브’ 등을 운영한다. 그래비티만의 엔터테인먼트와 체험 콘텐츠를 제공하는 ‘그래비티 타임’과 취향별로 제안하는 커뮤니티 프로그램인 ‘그래비티 트라이브’ 등을 통해 판교, 분당 등 커뮤니티 내 모던 허브 공간으로서 자리매김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그래비티는 시그니처 향인 '어웨이큰트웬티' 향을 브랜드에 맞춰 개발, 베르가못 향과 그린 시트러스의 향을 조합해 숲을 표현했다.


한편, 그래비티는 스페인 바르셀로나를 베이스로 유럽, 아시아 등에서 감각적인 디자인과 공간구성으로 사랑받고 있는 인테리어 디자이너 라자로 로사 비올란이 라이프스타일 호텔의 감각을 디자인으로 풀어냈다. 중력이라는 브랜드 컨셉을 기하학적이면서도 서로 다른 구조와 형태를 이용해 호텔 안의 다양한 공간마다 녹여냈다.


김선히 그래비티 총지배인은 “그래비티는 신세계조선호텔이 처음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호텔이자 세번째로 선보이는 독자브랜드”라며 “단순한 숙박의 경험을 넘어서 다양한 삶과 개성이 어우러지는 모던 허브 공간으로 호텔이 함께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