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도군, 기본형 공익직불금 조기 ‘지급’

최종수정 2020.11.25 14:11 기사입력 2020.11.25 14:10

댓글쓰기

62% 증가한 159억 원 지급

진도군 청사 전경 (사진=진도군 제공)

진도군 청사 전경 (사진=진도군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 현 기자] 전남 진도군이 올해 처음 시행된 기본형 공익직불금을 예정보다 한 달 앞당겨 조기에 지급했다.


25일 진도군에 따르면 농업 활동을 통해 환경보전과 농촌 유지, 식품 안전 등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과 농업인 등의 소득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된 기본형 공익직불제를 지난 23일부터 지급했다.

군은 ‘코로나19’ 확산과 여름철 태풍·장마 피해 등을 고려해 지급 시기를 예정보다 한 달 정도 앞당겨 지급했다. 올해 직불금은 159억7000만 원으로 지난해 98억 원보다 62%로 증가했다.


군은 기본형 공익직불금 자격요건이 검증된 5320 농가를 확정했으며, 3022 농가에 면적직불금 132억 원, 2299 농가에 소농직불금 27억 원을 지급했다.


진도군 농업지원과 관계자는 “올해 태풍, 병충해 등 자연재해와 코로나19로 인해 농업인의 어려움이 컸다”며 “기본형 공익 직불금이 농업인에게 큰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밝혔다.



호남취재본부 김 현 기자 kh042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