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24일부터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최종수정 2020.11.22 17:28 기사입력 2020.11.22 17:28

댓글쓰기

전남도, 24일부터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무안=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오는 24일부터 2주간 전남지역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격상한다.


전남도는 앞서 일부 지역에서 이미 단계를 격상했지만 최근 1주간 호남권 일 평균 확진자가 27.4명이며 수능시험을 앞두고 겨울철 대유행을 막기 위한 단계 격상을 정부가 추진했다고 22일 밝혔다.

전남도에서는 지역감염 확진자가 지난 21일 오후부터 22일 낮 사이에 순천 5명, 여수1명, 광양 1명, 나주 1명 등 8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전남지역 확진자는 총 354명으로 지역감염이 304명이다.


지역별로 나주에서 광주 571번 접촉 관련 1명이 발생했고, 순천에서는 전남 328번 접촉 관련 1명, 기업체 관련 2명이 추가 발생했으며, 2명은 감염경로 조사 중이다.

여수는 기업체 관련 1명이 발생, 광양에서도 PC방 관련 1명이 추가 발생했다.


최근 가족·지인 모임, 직장 등 일상 생활 속에서 소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하고 있으며, 사우나, PC방 등 다중이용시설 등에서 다수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다.


도는 사우나 등 집단감염 빈발시설에 대한 수칙도 강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도는 부족한 병상문제 해결을 위해 나주에 경증환자 치료를 위한 생활치료센터를 24일부터 재개키로 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치러지는 첫 수능으로 수험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철저하게 대비할 것”이라며 “신속한 역학조사와 시의 적절한 정책적 판단으로 방어막을 구축 감염고리를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가족·지인 모임 자제, 마스크 바르게 쓰기, 손 씻기 등 방역수칙을 지켜 달라”고 덧붙였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