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시+]에스트래픽, 113억 규모 아제르바이잔 교통정보시스템 구축 사업 수주

최종수정 2020.11.11 15:24 기사입력 2020.11.11 15:24

댓글쓰기

[공시+]에스트래픽, 113억 규모 아제르바이잔 교통정보시스템 구축 사업 수주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에스트래픽 은 총 113억원 규모의 아제르바이잔 M1 고속도로 CCTV 및 교통정보시스템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11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계약금액은 지난해 연결 매출액의 14.2%에 해당하는 규모이며, 계약 상대방은 현지 고속도로 유지보수 업체 Baku Maintenance Unit 1이다. 공사는 올해 11월부터 2021년 11월까지 1년간 진행된다.


에스트래픽은 M1 고속도로에 교통관리CCTV, 과적차량관리시스템, 교통관제센터 등 종합 교통관리 시스템을 설치할 예정이다. 아제르바이잔의 수도 바쿠에서 러시아 국경까지 총 200km에 달하는 M1 고속도로의 주행안전성 및 관리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한 목적이다.

회사 측은 이번 계약은 아제르바이잔 관련 세 번째 도로교통시스템 구축 사업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에스트래픽은 2018년과 2019년 총 215억원 규모의 수주를 통해 M1, M3 고속도로 요금수납시스템 구축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형 요금수납시스템을 해외 국가 표준으로 수출한 최초 사례다.


회사 관계자는 “아제르바이잔의 동맥과 같은 M1 고속도로에 대해 신규 사업을 수주한 것은 과거 요금수납시스템 사업에서 당사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확보한 덕분”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수주는 현재 건설 중인 타 고속도로 사업에도 참여할 수 있는 교두보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나아가 현지 니즈에 걸맞은 솔루션으로 쿠웨이트, 태국 등 해외 시장을 다변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