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극단적 선택 해줘"…김희철, 도 넘은 악성 메시지 공개 후 법적 대응 시사

최종수정 2020.10.24 16:21 기사입력 2020.10.24 16:2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 = 김희철 인스타그램 스토리]

[이미지출처 = 김희철 인스타그램 스토리]




[아시아경제 최은영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출신의 멤버 김희철이 한 누리꾼으로부터 받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24일 김희철은 자신의 SNS(인스타그램 스토리) 계정에 '극단적 선택은 못 하겠음'이라는 글과 함께 한 누리꾼으로부터 받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해당 메시지에는 험한 욕설과 함께 김희철에게 극단적 선택을 요구하는 내용이 담겨있었다.


김희철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기를 굽는 영상을 올렸는데, 이와 관련해 "팬들은 교통비도 없이 돈 모아서 앨범 사는데 한우나 자랑하고 역조공은 해줄 생각도 안 한다"라거나 "얼굴 빼면 할 줄 아는 게 뭐냐" 등의 비방하는 내용의 메시지를 보낸 것이다.


해당 메시지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되자, 메시지를 보낸 누리꾼은 오히려 자신의 SNS에 김희철과 나눈 메시지를 추가로 올리며 "김희철에게 쌍욕 좀 박았다"라고 말하는 등의 태도를 보였다. 이에 김희철은 "암튼 나중에 봐요"라며 법적 대응을 시사한 상태이다.

앞서 김희철은 지난 7월 22일 악성 댓글과의 전쟁을 선포한 바 있다. 그는 자신의 SNS에 고소장을 공개하며 "선처 없다. 설령 합의하더라도 합의금은 모두 변호사에게 줄 것"이라며 "멈추지 않고 악성 댓글 게시자들을 계속 잡겠다"라고 경고했다.




최은영 인턴기자 cey121481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