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스가, 中시진핑과 첫 전화회담(상보)

최종수정 2020.09.25 21:41 기사입력 2020.09.25 21:41

댓글쓰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연합뉴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25일 저녁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취임 후 첫 전화회담을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지난 16일 취임한 스가 총리가 시 주석과 전화회담을 한 건 처음이다.

스가 총리는 지난 20일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 및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시작으로, 22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및 샤를 미셸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 23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및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등과 잇따라 전화회담을 했다.


전날인 24일엔 문재인 대통령과 전화회담을 가졌다.


앞서 교도통신은 스가 총리와 시 주석이 이번 전화회담에서 지난 4월 예정됐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연기된 시 주석의 국빈 방일과 관련해 의견을 교환할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다.

이번 중일 정상의 전화는 일본 측이 제안하고 중국이 받아들여 성사됐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