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성이엔지, 태양광 모듈 탄소인증제 1등급 획득

최종수정 2020.09.25 10:54 기사입력 2020.09.25 10:54

댓글쓰기

“중견기업 최초”

신성이엔지 직원이 태양광 모듈을 검수하고 있다. 사진=신성이엔지

신성이엔지 직원이 태양광 모듈을 검수하고 있다. 사진=신성이엔지



[아시아경제 문혜원 기자] 신성이엔지가 중견기업 최초로 태양광 모듈 탄소인증제 1등급을 획득했다.


신성이엔지는 지난 24일 한국에너지공단에서 발표한 탄소배출량 검증제품 현황에서 신성이엔지는 주력 제품 4종류 중에 1개의 1등급 제품과 3개의 제품이 2등급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산업부에서 시행한 탄소인증제는 태양광 모듈 제조의 전 생산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 배출량을 계산해 차등화하고, 3개의 등급으로 나눈 것이다. 제품별로 획득한 등급에 따라 RPS선정 입찰 때 배점을 차등 지원한다. 프랑스는 지난 2017년부터 탄소발자국 제도를 적용했으며, 유럽에서도 유사한 제도의 도입 계획을 밝히는 등 탄소 배출량이 적은 태양광 제품 시장 규모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국내 태양광 산업계의 경쟁력 강화와 효과적인 육성을 위하여 탄소인증제를 시행했으며, 이번 제도를 통해 태양광 모듈 장당 현재 대비 10%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축을 예상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단이 발표한 총 6개 업체의 183개 태양광 모듈의 탄소배출량을 보면 1등급은 한화솔루션과 신성이엔지만 선정됐다.


신성이엔지 관계자는 “태양광 모듈 제조에서도 저탄소로 전환은 빨리 이뤄지긴 바란다”며 “국회에서도 기후위기 비상상황을 선언하고 비상대응 결의안을 채택하는 등 적극적인 움직임이 있고, 기업에서도 저탄소 제품을 생산하고 보급하는데 힘써야 기후위기를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혜원 기자 hmoon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