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베트남·러시아행 항공편 운항 재개

최종수정 2020.09.24 20:06 기사입력 2020.09.24 20: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중단했던 한국발 베트남·러시아행 하늘길이 다시 열린다.


국토교통부와 외교부는 베트남, 러시아와 협의해 주요 노선을 운항하기로 합의했다고 24일 밝혔다.

베트남은 한국인 입국을 원칙적으로 차단하고 있다. 정부는 지난 18일 한-베트남 외교 장관회담을 여는 등 항공로 복원을 위해 노력했다.


합의에 따라 베트남항공은 25일부터 인천∼하노이 노선을 왕복 운항하고, 대한항공은 25일과 29일 각각 호치민과 하노이행 항공편을 띄운다. 인천∼하노이·호치민 노선에 대해 주 2회 운항하기로 합의했다. 아시아나 항공은 다음달 1일 호치민 노선을 운항한다.


베트남은 다만 비자와 함께 3일 내 발급한 코로나19 유전자 검사(PCR) 음성확인서 등을 요구했다.

국토부는 러시아 당국과는 오는 27일 이후 인천∼모스크바 간 정기노선을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양국 간 합의로 인천에서 출발해 모스크바로 향하는 노선은 다음 달 3일부터 러시아 국영항공사 아에로플로트가 매주 토요일 운항을 시작한다. 대한항공은 다음달 9일부터 매주 금요일 운항한다. 인천행 항공편은 양사가 주 1회씩 번갈아 운항하기로 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