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성범 폭로' 김용호 "도박장 '삐끼' 여배우·불륜 가족예능 男까지 연루"

최종수정 2020.09.25 07:43 기사입력 2020.09.24 17:04

댓글쓰기

사진='연예부장김용호' 유튜브 채널 캡처.

사진='연예부장김용호' 유튜브 채널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유튜버 김용호가 연예인들의 해외 원정 도박과 관련한 폭로를 이어갔다.


지난 23일 연예기자 출신 김용호의 개인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김용호'에는 '[충격단독] 강성범 정킷방 연예인 리스트!!!'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김용호는 "강성범 도박과 관련해 다양한 제보를 받았는데 너무나 충격적이었다"며 도박장에서 포착된 다른 유명 연예인들을 언급했다. 따로 이름을 밝히지는 않았다.


그는 "'도시락'이란 은어를 이번에 처음 알았는데, 유명 걸그룹 멤버가 도박장에서 한 남자의 '도시락' 역할을 하러 따라왔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또 한 여성 배우는 도박장에서 '삐끼' 역할을 하며 근근이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인기 아이돌 그룹 멤버가 전세기를 타고 와 필리핀 VIP룸에서 도박을 했다는 이야기도 전했다.


김용호는 또 필리핀에서 도박이 목격된 유명 방송인을 소개했다. 그는 "가족 예능에 출연해서 엄청난 인기를 누렸다. 이분은 도박뿐만 아니라 불륜에 대한 제보가 너무 많다. 이 사람의 이중성을 언젠가는 폭로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방송에서는 굉장히 좋은 아버지이고 좋은 남편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아내와 같이 안 사는 것으로 알고 있다. 아내 외에 여러 여자와 불륜을 저질렀다는 제보가 한두 건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가) 예능에서는 자상한 이미지지만 현실을 그렇지 않다"며 "대중들이 경각심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용호는 이번에는 해외 원정 도박의 유인책 역할을 한 강성범에 집중하겠다며, 연예인들의 실명은 나중에 공개하겠다고 전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