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20아시아건설대상] 쌍용건설 '더 플래티넘' 완판 행진…평판 상승세

최종수정 2020.09.24 12:00 기사입력 2020.09.24 12:00

댓글쓰기

아시아건설종합대상 '브랜드 부문' 수상

[2020아시아건설대상] 쌍용건설 '더 플래티넘' 완판 행진…평판 상승세

[아시아경제 문제원 기자] 올해 아시아건설종합대상 브랜드 부문에서 수상한 쌍용건설은 2018년 10월 '더 플래티넘' 브랜드를 선보인 이후 분양시장에서 연이어 좋은 성적을 내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더 플래티넘은 해외 고급건축 시공실적 1위인 쌍용건설이 짓는 최고 품질의 주택 브랜드다. 고급건축 시공 노하우를 가진 세계적인 전문가가 시공하는 완벽한 주거공간이란 뜻을 담고 있다.


쌍용건설이 올해 서울 서울역, 경기도 수원 오목천역, 부산 해운대, 대구 수성구에서 선보인 더 플래티넘 단지는 모두 흥행 속에 청약을 마쳤다. 서울 중구 중림동에 지난 2월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은 청약에서 평균 경쟁률 4.2대 1, 최고 경쟁률 91대 1을 기록했다. 올해 초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인 경기도 수원 권선구 오목천동에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오목천역'도 평균 경쟁률 16.64대 1, 최고 경쟁률 31.83대 1로 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특히 지난 3월 부산 해운대구에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해운대'와 연제구에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거제아시아드'는 각각 226.45대 1, 230.7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하며 부산의 최고 청약 경쟁률을 갈아치웠다. 지난 4월 대구 수성구 범어동에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범어' 역시 평균 22.59대 1, 최고 29.0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6~7월 서울과 경기도 광주에 분양한 '쌍용 더 플래티넘 종로 구기동'과 '쌍용 더 플래티넘 광주'도 좋은 성적을 거뒀다. 이같은 성공은 서울, 수원, 부산 등 인기 지역에서 실수요자를 타깃으로 한 상품 개발에 집중한 것이 요인으로 꼽힌다.


잇따른 분양 성공으로 쌍용건설의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도 급상승하고 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매월 발표하는 건설회사 브랜드평판에서 쌍용건설은 지난해까지만해도 20~30위권에 머물렀지만 올해 3월 9위까지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더 플래티넘의 특징은 편의성, 안전성, 친환경을 고려한 독보적이고 차별화된 '디자인 플랜'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완벽한 주거공간을 선보인다는 점이다. 쌍용건설은 이를 위해 21세기 건축의 기적으로 불리는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과 국내 최고 수준의 명품 리조트 아난티 코브 등을 성공적으로 시공한 전문가들의 기술력을 더 플래티넘에 적용했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단순한 주거공간으로서의 집이라는 개념에서 탈피해 차별화된 설계와 디자인을 적용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매 순간 행복한 나날들이 시작되는 공간을 완성함으로써 고객에게 최고의 자부심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