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서구의회, 전국 최초 중징계 의원 ‘의정활동비’ 지급 제한

최종수정 2020.09.22 14:36 기사입력 2020.09.22 14:36

댓글쓰기

광주 서구의회, 전국 최초 중징계 의원 ‘의정활동비’ 지급 제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광주 서구의회(의장 김태영)는 22일 임시회 본회의에서 출석정지 중징계를 받은 지방의회 의원에게 의정활동비 지급을 제한하는 조례가 전국 최초로 개정·의결 됐다고 밝혔다.


대표발의한 김태진 의원은 “지금까지 지방의원 의정활동비는 구금상태에 있을 때만 지급 제한돼 각종 비리와 이권 개입 등으로 출석정지 중징계를 받은 경우에는 지급 제한 할 수 있는 근거가 없었다”며 “출석정지 징계를 받아도 매달 의정활동비는 꼬박꼬박 지급됐고 이는 오히려 ‘유급포상휴가’라는 주민들의 비판이 빗발쳤다”고 말했다.

이어 “서구의회를 시작으로 출석정지 지방의원 의정활동비 지급 제한의 실질적인 지방의회 혁신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옥수 서구의원 역시 “이번 조례를 통해 청렴하고 공정하게 직무를 수행하고 지방의원 스스로 혁신하는 문화를 조성하는데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