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트윈타워 서관 코로나 확진자 발생…건물 일부 폐쇄

최종수정 2020.09.22 13:49 기사입력 2020.09.22 13:49

댓글쓰기

확진자 근무하던 층은 22일까지 폐쇄
밀접 접촉자는 2주간 재택근무 실시

LG트윈타워

LG트윈타워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 근무하던 LG전자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트윈타워 서관에 근무하는 LG전자 직원이 21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해당 직원은 18일까지 출근했고 주말 사이에 증상이 나타나 진단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관 건물은 LG전자가 사용하고 있다.

LG전자는 해당 직원이 근무하는 층을 포함한 서관 사무실 전체에 방역 작업을 진행했고 해당 층만 이날까지 폐쇄한다.


같은 층에 근무하는 직원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하고 밀접 접촉자는 검사 결과와 상관 없이 2주간 재택근무를 실시하기로 했다.


현재 수도권에 소재한 LG전자의 사무직 30~50% 직원들은 재택근무를 진행하고 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