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상지카일룸 종속사 에이스바이오메드, 코로나19 진단키트 멕시코 사용승인

최종수정 2020.10.07 16:58 기사입력 2020.09.22 14:00

댓글쓰기

우수한 감도로 ‘InDRE’ 기준 통과… 남미 시장 진출 기대
연내 코로나19 항원 진단키트 개발, 생산 완료 목표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코스닥 상장사 상지카일룸 의 종속사 에이스바이오메드가 멕시코의 식약처에 해당하는 ‘InDRE’로부터 초고속 코로나19 분자진단키트 ‘Palm PCR™ COVID-19 Fast Real-time RT-PCR Kit’사용 승인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지난 7월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코로나19 초고속 분자진단키트 수출 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회사는 금번 멕시코 사용승인을 추가 획득으로, 남미 지역 수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해당제품은 PCR 증폭 산물의 양을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Real-time RT-PCR 키트로, 50분 이내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으며 민감도와 특이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특히 멕시코 ‘InDRE’에서 시행한 임상 검체 시험에서 우수한 감도로 기준을 통과해 회사 기술의 우수함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현재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약 3066만명이며 국가별로는 미국이 약 672만명으로 가장 많았고, 멕시코는 약 69만명으로 일곱 번째로 확진자가 많은 상황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승인으로 인해 멕시코에 회사의 초고속 코로나19 키트 수출이 가능하게 됐다”며 “현재 회사는 미국, 캐나다 등 북미와 유럽에서도 사용승인을 위한 인증을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또한 에이스바이오메드는 항원 진단키트 ‘COVID-19 AG RAPID KIT’를 자체개발 중이며 올해 안에 코로나19 관련 진단키트 전 품목 개발, 생산을 완료할 계획이다. 항원 진단키트 개발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경우, 국가별 수요에 맞춰 맞춤식 진단키트를 공급할 수 있어 코로나19 관련 진단키트시장점유율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