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합천 왕후시장, 코로나19 확산 방지 방역 시행

최종수정 2020.09.21 15:53 기사입력 2020.09.21 15:53

댓글쓰기


합천읍 청년회 추석 대목 인파가 몰리는 시장 위주로 소독약 살포

합천 왕후시장입구 합천읍청년회에서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을 하고있다 (사진=합천군)

합천 왕후시장입구 합천읍청년회에서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을 하고있다 (사진=합천군)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합천군 합천읍 청년회는 추석맞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합천읍 내 시장 등 사람의 방문이 잦은 곳 위주로 방역을 했다고 21일 밝혔다.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퍼지고 있는 시점에 이번 추석은 다른 시도에서 거주하는 친지 등의 고향 방문으로 인한 집단 감염이 우려되고 있어 재확산 예방을 위한 방역을 했다.

이날 방역 활동은 추석 대목 맞이 인파가 몰리는 시장을 위주로 소독약을 살포했으며, 사람의 손이 많이 닿는 사업장 문손잡이 등에 방역했다.


정홍주 청년회장은 “시장은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이 많이 이용하는 곳인 만큼 코로나19 확산 예방 소독을 철저히 했다”며 “이번 방역 활동으로 주민들이 추석을 안전하게 보내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해식 합천 읍장은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불안감이 크다”며 “주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 및 손 씻기 등 기본적인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