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속보] 한 달간 방판·설명회서 375명 확진…"구상권 적극 청구"

최종수정 2020.09.19 16:57 기사입력 2020.09.19 16:57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허미담 기자] 최근 1개월간 방문판매업체 또는 각종 설명회 10곳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375명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가 공개한 이날 0시 기준 국내 일일 코로나19 발생 현황에 따르면 지난달 20일부터 방문판매 관련 설명회·모임 10곳에 참석한 138명과 'n차 전파' 237명 등 모두 37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부본부장은 이날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열고 "방문판매 행사와 건강식품 관련 설명회 등은 밀집·밀폐·밀접한 환경에서 장시간 대화를 나누거나 음식을 나눠 먹는 등 코로나19의 전파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경고했다.



허미담 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