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병장은 우리의 아들이다’ 내건 국민의당…秋아들 의혹 정조준

최종수정 2020.09.17 08:35 기사입력 2020.09.17 08:35

댓글쓰기

“용기 있는 공익제보자에게 힘이 되어줄 것"

[이미지출처=국민의당]

[이미지출처=국민의당]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국민의당은 17일 ‘현병장은 우리의 아들이다’라는 글귀가 적힌 뒷걸개(백드롭)을 내걸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군복무 특혜 의혹을 정조준했다.


국민의당은 “용기 있는 공익제보자에게 힘이 되어주고 함께 불공정에 맞서 싸워 우리 사회의 공정 가치를 바로 세우고자 한다”고 밝혔다.

국민의당은 “이번 백드롭은 추 장관 아들의 군복무 특혜 의혹을 무조건적으로 비호하기 위해 오히려 공익 제보자 현병장을 집단으로 공격하고 폄하하는 현 집권세력에 대한 비판의 메시지”라며 “지금 이 순간에도 국가와 국민의 안위를 위한 헌신으로 성실하게 군복무를 하며 근무에 나서는 군인 장병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리는 의미를 담았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