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내의맛' 제이쓴, 카페준비…"홍현희 이름 앞세워 돈 벌고 싶은 마음 없다"

최종수정 2020.09.16 00:00 기사입력 2020.09.16 00:00

댓글쓰기

'아내의맛' 제이쓴, 카페준비…"홍현희 이름 앞세워 돈 벌고 싶은 마음 없다"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제이쓴·홍현희 부부가 카페 개업 준비과정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TV CHOSUN '아내의 맛'에서는 카페 개업을 준비하는 홍현희-제이쓴 부부의 모습이 공개됐다.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카페를 개업하기 전에 미리 메뉴를 만들어 보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에 MC 이휘재와 박명수가 "예전엔 연예인들이 배우자의 이름을 걸고 요식업을 많이 했다"고 말하자 제이쓴은 "홍현희 이름 앞세워서 돈 벌고 싶은 마음 없다"고 받아쳤다.


박명수는 그런 제이쓴에게 "이미 홍현희 이름 앞세워서 돈 벌고 싶지 않냐"라고 장난스럽게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TV CHOSUN '아내의 맛' 방송화면 캡처.

사진=TV CHOSUN '아내의 맛' 방송화면 캡처.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