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웨이항공, 中 우한 노선 운항재개…코로나19 이후 8개월만

최종수정 2020.09.15 08:43 기사입력 2020.09.15 08:43

댓글쓰기

"현지 교민수요, 상용수요 염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진원으로 지목된 중국 우한(武漢)을 잇는 항공노선이 운항중단 8개월만에 복구된다.


티웨이항공 은 국토교통부로부터 운항허가를 받아 오는 16일부터 인천~우한 노선에 주 1회(수요일) 취항한다고 15일 밝혔다.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이번 국토부의 운항 허가는 하계스케줄이 마무리되는 오는 10월 24일 까지다.

인천~우한 노선엔 그간 대한항공과 중국남방항공이 각기 주 4회 운항한 바 있으나, 코로나19가 급격히 확산되면서 지난 1월23일 이후 정기노선은 모두 중단됐다. 티웨이항공 역시 지난 1월 인천~우한 노선의 운수권을 확보해 취항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첫 비행기 조차 띄우지 못했다.


티웨이항공은 당분간 코로나19에 따라 입국통제가 강화된 만큼 현지 교민수요, 상용수요를 적극 공략하겠단 구상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현지 교민수요 및 상용수요를 염두에 두고 운항할 것"이라면서 "방역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