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벤츠 사회공헌위, 전국 복지기관에 교육지원금 2억5000만원 기부

최종수정 2020.08.12 10:39 기사입력 2020.08.12 10: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아이들과미래재단과 함께 전국 53개 사회복지기관에 사회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의 교육지원을 위한 기금 2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메르세데스-벤츠 대구 서구 전시장에서 열린 기금 전달식은 시미경 대구서구 종합사회복지관 관장, 최정임 즐거운 우리집 시설장, 이종기 중앙모터스 대표이사, 박진경 벤츠 공헌위 위원, 김병기 아이들과미래재단 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임직원 추천과 공모를 통해 매년 기금을 전달하고 있는 벤츠 공헌위는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경북 지역 및 전국 11개 시도 내 사회복지기관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 기관들은 사회취약계층·장애 아동 및 청소년의 교육환경 개선과 교육기회 확대를 위한 비용으로 최대 500만원을 지원받는다.


벤츠 공헌위는 임직원 참여형 프로그램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를 통해 지난 2014년부터 매해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사회취약계층·장애 아동 및 청소년 교육 지원을 위한 기금을 전달해왔으며, 그동안 전국 702곳 사회복지관에 총 32억여원의 기금을 전달한 바 있다.


벤츠 공헌위 관계자는 "취약계층의 아이들의 교육기회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이종기 중앙모터스 대표이사, 박진경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 시미경 대구서구종합사회복지관 관장, 최정임 즐거운 우리집 시설장, 최소영 대구서구종합사회복지관 사회복지사, 김병기 아이들과미래재단 본부장이 12일 교육지원 기금 전달식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벤츠 공헌위

(왼쪽부터) 이종기 중앙모터스 대표이사, 박진경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 시미경 대구서구종합사회복지관 관장, 최정임 즐거운 우리집 시설장, 최소영 대구서구종합사회복지관 사회복지사, 김병기 아이들과미래재단 본부장이 12일 교육지원 기금 전달식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벤츠 공헌위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