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호텔 월드, 세계 최고 높이 ‘브릿지 투어 위드 월드’ 패키지 선보여

최종수정 2020.08.10 07:50 기사입력 2020.08.10 07:50

댓글쓰기

롯데호텔 월드, 세계 최고 높이 ‘브릿지 투어 위드 월드’ 패키지 선보여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롯데호텔 월드가 세계에서 가장 높은 타워브릿지에서 체험하는 ‘스카이브릿지 투어’와 도심에서 이색적인 호캉스를 즐길 수 있는 ‘브릿지 투어 위드 월드’ 패키지를 선보인다.


스카이브릿지 투어는 수요일부터 일요일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운영된다. 지상 541m 야외 상공에 위치한 11m 길이의 다리 위에서 하늘 보고 뒤로 걷기, 팔 벌려 뛰기, 다리 위에 걸터앉기 등 스릴 넘치는 각종 미션과 함께 기념사진도 남길 수 있다.

특히 스카이브릿지에서 감상하는 서울의 전경은 물론 롯데호텔 월드에서 하늘 위 스카이브릿지를 바라보는 것은 이색적인 경험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패키지는 12일부터 10월 31일까지 투숙할 수 있으며 디럭스 룸 1박, 조식 2인, 전망대 서울스카이 관람과 스카이브릿지 투어 티켓 2인권을 포함해 36만원부터다.


호텔 패키지는 유선으로 예약 가능하며, 스카이브릿지 투어는 패키지 예약 시 제공되는 일련번호를 확인해 스카이브릿지 투어 예약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지난 7월 24일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가 타워 최상단 고공 체험 액티비티 스카이브릿지 투어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티켓 별도 구매 시, 전망대 서울스카이 관람과 스카이브릿지 투어를 포함해 인당 10만원이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